도록태가 뭔가요
cookis

Recent Comment

'hardwares'에 해당되는 글 89건

  1. 2007.04.20 캐논 줌브라우저 설치
  2. 2007.02.22 canon eos-1d mark III
  3. 2006.12.25 메모리카드
  4. 2006.12.01 inpin psp 2in1 usb 케이블
  5. 2006.07.11 colorvision spyder2 (2)
  6. 2006.06.02 IBM UltraNav Keyboard
  7. 2006.05.30 까나레 BNC 케이블
  8. 2006.05.29 KVM 스위치 - ATEN CS-62U
  9. 2006.05.19 WIRELESS AP - NETGEAR FWAG114
2007.04.20 14:34 hardwares

pc에 있는 그림을 mp-300으로 프린트하려고 했었는데,
cf메모리로 옮겨두었는데, 원본이 자기가 찍은게 아니라고 인식이 안된다;;
canon zoombrowser ex 에서 'save as' 로 저장하면 된다는데.. 난 왜 안될까? -_-;;
(he can do, she can do, why not me 라는 명언이 생각나는..)
zoombroswe ex에서 저장을하게 되면 exif 데이터가 저장되고 인식되는걸로 생각했었는데,
5d 에서 읽을 수 있는 다른 무언가의 지정된 포맷 형식이 있나부다.
풀이미지로 인식을 못하기는 하지만(작은 섬네일로만 표시됨)
잘못된(corrupt) 파일이라고만 나오지 않는다면, 카메라 메뉴의 인쇄설정에서,
인쇄할 파일의 목록만 만들어주면 언제 그랬냐는 듯이 정상적으로 인쇄가 된다.

하하하 -_-; 성공?!

그리고 캐논 줌브라우저 EX 나 DPP 같은 툴들은 웹사이트를 통해서 Updater 버전만을 제공하고 있는데,
말인즉슨 번들된 CD를 통해서 예전버전을 설치하고, 웹사이트를 통해서 최신 버전의 업데이트 파일을
다운받아 설치를 하라는거다. 왜 30MB씩 하는 파일을 다운로드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왜 장농위에 올라가있는 카메라박스 안의 CD를 찾아서 구버전의 프로그램을 설치해야하는지 모르겠다 -_-

업데이트 파일의 인스톨러에서 이전 버전이 설치되어있는지, 안되어있는지를 체크하는데,
레지스트리의 "HKLM/Software/Canon/ZoomBrowser Ex" 키만 만들어주면,
이전 버전을 설치하지 않고 최신버전을 설치할 수 있다.
아니면 WinRAR 이나 Winzip 으로 강제로 exe 파일의 압축을 풀어도 설치가 가능하다고 하는데,
실행파일의 헤더 때문인지 안열린다 -_-; 깨진 압축파일을 복구하는 zipfix같은 툴로 한번 돌리고 압축을 풀면 될것 같다.
(테스트는 안해봤음~) 끝.







posted by cookis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2.22 15:58 hardwares

사용자 삽입 이미지

WoW/비수기(겨울?!)인 탓에 카메라/사진에 상대적으로 관심이 떨어지기도 했지만서도, 이건 불타오르네 -_-;;
1D 시리즈의 특성을 답습하지 않고 그냥 새로 만든 바디라 봐도 될 정도의 새롭고 충격적인 구성.
'A->B 로 변경되었다.' 수준의 업그레이드가 아니고 이건 그냥 'C' 다. 라고 해도 될 정도의 수준이랄까..
개인적으로는 렌즈군에 비해서 DSLR 바디의 수준이 과도기에 머물러있다고 생각했었는데 1d mark iii가 완벽한 DSLR이
될 수는 없다고 해도, 과도기를 끝낼 기기의 가이드를 보여준것만 같아서 앞으로의 캐논 제품이 더욱 더 기대 된다.

거의 모든면이 바뀌었다고는 하지만 크게 줄어들지 않은 무게에 의외로 실망. (1kg 언더를 기대했었는데...)
뭐 그래봤자.. 내가 사용할 기기는 아니라고 생각 -_- 오히려 5D 후속기에 더 기대를 걸었었는데,
의외로 5D의 수명은 더 늘어났네.. 몇개월째 먼지만 먹고 있는 1D를 보며 팔까말까 한숨쉬는 하루..-_-

http://www.canon-ci.co.kr/product/sub02_detail.jsp?c_seq=219&c_cd_pd=AA0008&c_ref_pd=AA0001
http://club.canon-ci.co.kr/review/msite/msite_view.jsp?c_num=6&c_page=1

posted by cookis
TAG 1D, Canon, EOS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12.25 18:03 hardwares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5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60sec | F/2.2 | 0.00 EV | 50.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06:12:25 07:19:51

micro sd 1gb를 구입했는데 손톱만한게 너무 작아서 기념으로 모아놓고 찍어봤삼 -_-

posted by cookis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12.01 02:46 hardwares
진작부터 사려고 하던건데, 용산갈때마다 까먹어서 -.- 결국은 game2buy에서 구입을 했습니다.

Canon | Canon EOS 5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00sec | F/2.0 | 0.00 EV | 50.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06:11:30 12:12:44




















PSP용 2in1 (충전,데이터전송) USB 케이블은 4,000 원
NDS/NDSL용 USB 충전 케이블은 6,000 원 + 배송료 3,000 원.. 아놔 -_-

Canon | Canon EOS 5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40sec | F/2.5 | +0.67 EV | 50.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06:11:30 13:33:30

왼쪽부터

휴대폰용 24핀 케이블 (파워체)
NDSL 전원 케이블
NDS/GBA 전원 케이블
PSP용 4파이 전원케이블
Mini-USB 케이블


전원아답터 없이 USB로도 충전을 할 수 있어서 좋긴한데..
케이블 길이가 생각보다 길어서 묶어놓았는데 서너개씩 들고 다닐려니까 가방안에서 정리가 안되네요.

이거 좀 하나로 묶어서 팔면 안되나.. -_-?

PSP로 충전을 해봤는데 USB전압이 좀 부족한지 배터리게이지가 100%까지 올라갔음에도 불구하고 빨간색
충전LED가 꺼지지 않는 현상이 발견됨 -_-;;; 그냥 그러려니 써야지..

외장형 배터리 파워체 (http://www.icoda.co.kr/i_product/pro_view.html?it_num=41282) 와
함께 사용하면 외부에서도 충전이 가능.. (하양형이 주셨음 ㄳㄳ)


Canon | Canon EOS 5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sec | F/2.0 | -1.67 EV | 50.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06:11:30 13:37:55
파워체+4파이 케이블로 pivi mp-300도 사용이 가능할텐데;; 이것도 사야하나.. 후;;
posted by cookis
TAG NDS, PSP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07.11 17:42 hardwares

LCD 의 불완전한 계조도 그렇고, 얼마전 부터 T966의 휘도 높아짐 현상도 보여서

모니터에 스트레스를 받고 있던차에.. 요놈이 눈에 띄어서 질러 버렸습니다.

다분히 계획적이었긴 하지만 여러 가지 상황의 조합들이 지를수 밖에 없었습니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5D | Manual | Pattern | 1/80sec | F/6.3 | 0.00 EV | 50.0mm | ISO-4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06:07:06 20:48:13



컬러비전에서는 Spyder 제품군은 express, suite, pro 의 세가지 버전으로 판매를 하고 있는데,

각각의 버전마다 기능상의 제한이 있습니다.





물론 버전에 따라 가격차도 심하긴 합니다만 -.-;;

nv님께서 suite 제품을 구입하시면서 확인해 본결과 suite 나 pro나 하드웨어(컬러미터)는 똑같은 제품이 아니냐? 라는

의문을 주셔서 구글링을 해보니 dpreview 포럼에서 해답을 얻을 수가 있었습니다.

http://forums.dpreview.com/forums/read.asp?forum=1017&message=17689902

번들된 소프트웨어만 다르고, 동봉된 컬러미터는 다 동일하다고 하더군요.

nv님께서 테스트해 본 결과도 suite에 포함된 하드웨어로 pro버전을 돌리셨다고 하셨고..

그래서 결국은 캐나다 사는 친구에게 가장 저렴한 express 버전으로 구매 대행을 부탁했습니다.

국내에서 실 판매가가 17만원이 넘는데(slrclub공동구매가 14만), 캐나다에서는 80달러로 구입을 할수가 있더군요. -.-;

배송료가 얼마나 들었는지 알수는 없지만.. 배송료를 따져봐도 이익이긴하네요.

(100$ 미만의 제품이라 관세나 부가세의 부담없이 한번에 받을 수 있었습니다.)


예상했던대로 pro 버전을 따로 구해서 설치하고 나니, 정상적으로 인식을 하네요.

별다른 락이나 설정상 문제는 없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5D | Manual | Pattern | 1/50sec | F/5.6 | 0.00 EV | 28.0mm | ISO-4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06:07:06 21:22:54



사용 소감은.. 뭐.. -_-

그렇습니다. 직업적으로 CMS가 필요한 것도 아니고,

그냥 모니터 색조정하느라 스트레스 받기 싫어서 구매를 한것이라 그럭저럭 만족스럽습니다.

원래는 색온도를 9000K로 사용했었는데, 캘리브레이션 하면서 6500K로 내려놓은지라

누렇게 떠보이는 화면이 조금 부담스럽긴 합니다. -_-


LG 2320T LCD 의 경우에는 비교적 잘 맞는다고 생각되는데..

EIZO T966 의 경우에는 휘도가 상승하는 문제가 있기에..아직 좀 불안한것 같네요.

모니터의 워밍업이 끝나면 휘도가 정상적으로 내려가긴 하는데.. 그때그때 달라서.. -_ㅠ (A/S보내야 하나..ㄷㄷ)


예상외로 캘리브레이션 시간이 길어서(5분정도?) 동일한 모니터를 사용함에도 불구하고

다른PC 한대는 캘리브레이션을 안하고 버팅기는 중... -_-;;

... 이것도 귀찮아지더라.. 결론은 5분짜리 장난감? -_-?;;;

posted by cookis
TAG cm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송선민 2007.06.09 08:51  Addr  Edit/Del  Reply

    안녕하세요. 저는 니콘 D-100 유저로 모니터는 PCBANK 2010D cap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대략 난감한 모니터죠..ㅠㅂㅠ
    이 모니터에서 작업한 게 다른 컴으로 보면 푸르딩딩 합니다.
    모두 그린 색으로 왜곡된다고 해야 하나요..
    쇼핑몰을 운영 중인데..이런 단점은 아주 쥐약입니다.
    그렇다고 비싼돈 주고 산 모니터를 먼지 구석에 처박을 수도 없고..
    캐리브레이터를 사려니 영세하고..ㅠㅂㅠ
    혹시 보유하고 계신 캘리브레이터를 대여해 주실 의향은 없으신지 문의
    드립니다. 기계 정말 깨끗하게 다루고요, 컴퓨터 관련 해서도 많은
    지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꼭 좀 빌려주실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ㅠㅂㅠ
    영세한 빈곤소녀 한명 살리신다 생각 하시고..꼭 좀 부탁드립니다.
    냉정하게 쳐내지 마시구요..ㅠㅂㅠ
    연락 부탁드립니다. 대여비라던지..빌려주실 수 있는 기간이라던가
    하는 것들을 메일이나 010-9228-5114 로 연락 주십시오.

  2. 송선민 2007.06.09 08:52  Addr  Edit/Del  Reply

    아..메일 주소를 안 남겼군요..^^;;
    lunasol@nate.com 입니다.

2006.06.02 17:50 hardwares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5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80sec | F/4.5 | -1.00 EV | 50.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06:06:01 17:05:57


회사에서 서브PC에 사용중이던 IBM UltraNav 텐키 버전 입니다. 육현님께 저렴하게 입양했었던것인데,

터치패드와 트랙포인트(빨콩)가 달려 있어서 컴퓨터를 한대 이상 쓰려고 할때,

거추장스러운 마우스를 따로 두지 않아도 되는, 최고의 서브용 키보드라고 생각합니다만 -.-;;


'Scroll Lock' 버튼이 있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집PC의 메인 키보드로 쓰려고 가져왔는데

단점이 하나 둘씩 보이기 시작하는 것이, 정말 좌절의 나락으로 내몰아치고 있습니다.

일단은 키배치.

방향키 위에 있던 Ins/Del/Home/End/PgUp/PgDn 키들이 전혀 다른 위치에 붙어 있는 바람에,

Home,End 등의 커서 이동이나 Shift + Home/End 등의 블럭을 지정을 하는데 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_-;;

붙여넣기(Shift+Insert) 단축키도 버벅대고 있고.. 대체 버튼인 Ctrl+V를 누를려고 해도

Ctrl 위치에 펑션키(Fn)이 붙어있다 보니 screen의 Ctrl+A+Space 나 Ctrl+C등의 단축키를

사용하는데 애로사항이 많습니다. 덕분에 컴퓨팅 속도가 많이 느려지고 능률도 안오르는 절망적인 사태가.. OTL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5D | Manual | Pattern | 1/80sec | F/2.0 | 0.00 EV | 50.0mm | ISO-640 | Off Compulsory | 2006:06:09 01:22:10



Fn 키를 Ctrl 키로 바꾸려고 키맵핑을 시도 해봤는데.. 스캔 코드로도 안잡히는것을 보고서는 이내 포기했습니다.

윈도우키 없는건 뭐.. 그냥..  탐색기 열때 마우스만 좀 더 고생할 뿐.. 이라고...


정녕 '스페이스 세이버' 이외의 기능상 장점은 없었단 말인가.. 라고 되새겨보는 요즘

-_-;;
posted by cookis
TAG IBM, 키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05.30 17:55 hardwares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5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sec | F/5.0 | +0.67 EV | 5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06:05:30 12:39:33


처음에는 에이조 전용 BNC케이블인 MD-C53A를 구입하고 싶었었는데, 에이조가 CRT 사업을 포기한 뒤로는

악세사리의 수급도 안되는지.. CGKOREA 쇼핑몰에서 품절이기에.. 까나레 BNC 케이블로 선택했습니다.

갭코나 벨덴 케이블 등의 고급 케이블도 있었는데.. 큰차이는 아니었지만 가격이 조금 더 비싸서.. ;;


http://mycable.co.kr 에서는 조금 더 저렴한 가격에 올라와 있었는데..

사진상으로 봤을 때는 까나레 케이블이나 커넥터등을 사용하는듯 싶었지만, 직접 만들어 파는것 케이블인것 같은 느낌이 들어서

아이코다에서 완제품 까나레 케이블을 구입했습니다. (D-SUB 커넥터의 몰딩이 더 깔끔합니다)

그런데 사실...;;

막눈주제에 성능은 잘 모르겠습니다. -_-

혹자들은 1600 x 1200 이상 고해상도에서는 '확연히' 구분이 가능하다고들 하던데,

9,000원짜리 대만산 BNC케이블이나 61,000원짜리 BNC케이블이나 차이를 잘 모르겠습니다.

그냥 심리적인 안정감일뿐 -_-;; T966 에 꼽아놓고 보니 마음만은 흐뭇..
posted by cookis
TAG bnc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05.29 17:57 hardwares
집에 있는 두대의 PC를 사용하기 위해서 KVM (키보드,VIEW(모니터),Mouse) 스위치를 구입했습니다.

하나의 키보드,마우스,모니터를 두대의 PC에서 공유해줄 수 있게 해주는 장치인데,

보통은 IDC 같은 곳의 서버나 렌더팜 같은 시스템들을 관리하기 위해 KVM 스위치를 주로 사용합니다.


제가 구입했던 것은 ATEN에서 나온 CS-62U 라는 모델인데.. 5만원 이하 중저가형 중에서는

유일하게 USB 키보드,마우스를 지원하고 핫키를 통한 시스템간 자동 전환을 지원합니다.

대부분의 저가형 KVM 스위치는 수동 스위치를 통해서 전환을 하게 되어있는데 비해서

ATEN 사의 제품들은 CTRL 등의 지정된 핫키를 통해서 PC전환을 합니다.

그런데..;;;

예상치 못한 복병이 숨어 있었으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5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sec | F/5.0 | +0.33 EV | 5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06:05:30 12:41:17


이전에 사용했던 ATEN사의 KVM스위치들은 컨트롤 키를 통해서 전환을 하도록 되어있었는데

유독 CS-62시리즈들만 Scroll Lock 키를 통해서 화면 전환을 하도록 "고정" 되어있다고 하더군요.


여기서 문제가 발생;

제가 사용하는 켄싱턴 스튜디오 보드에는 Scroll Lock 키가 없었습니다. -_-;;

애플 혹은 호환 키보드들은 Print Screen, Scroll Lock, Pasue 키 대신에 F13 , F14 , F15 의 펑션키가

위치해 있습니다. 윈도우라도 올라오면 키맵핑을 통해서 제대로 된 키 지정을 할 수 있습니다만

이놈은 OS 커널 앞에서 컨트롤이 되니 어찌할 수 있는 방법이 없더군요. -_-

집에 USB 키보드가 세개가 있었는데..  죄다 맥용 키보드.. OTL


USB 키보드,마우스를 지원하고 핫키를 CTRL 이나 Scroll Lock으로 바꿔서 지정할 수 있는

상위 모델의 KVM 스위치도 있는데(CS-1732) 이 녀석의 가격은 거의 10만원에 육박하는지라..

고민이 되고있습니다. KVM 스위치를 바꿀 돈이면 IBM 호환 키보드를 하나 더 구입 할 수 있는데..


ATEN 홈페이지에다 질문글을 올려 놓긴했는데 뭐라고 답변이 올지.. 허엉 T.T;




posted by cookis
TAG aten, KVM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05.19 17:59 hardwares

NDSL로 마리오카트와 테트리스의 무선랜 대전을 해보고 싶어서 찾아보았는데,

PSP와는 달리 닌텐도 WiFi Connector(WFC)는 ad-hoc 릴레이 모드를 지원하지 않더군요.

오로지 AP를 통한 접속만을 지원합니다. (일본 내 서비스인 AOSS등도 있긴 하지만... 열외 -_-)


무선 AP가 없는 사용자들을 위하여 닌텐도에서는 정식으로 'Nintendo Wifi USB Connector' 라는 USB 무선랜카드를 발매했습니다.

( http://wifi.nintendo.co.jp/usb-connector/index.html ; 실제로는 버팔로사의 무선랜카드 OEM)

일반 USB 타입 무선랜카드와 거의 동일한 형태이지만, 이 USB커넥터의 경우는 동봉된 소프트웨어를 통해서 AP모드를 지원합니다.

물론 일반 무선 랜카드의 경우도 드라이버를 통해서 AP모드를 지원하면 충분히 WFC에 접속할 수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제가 가지고 있던 USB 랜카드 NETGEAR MA111 USB 랜카드는, AP모드를 지원하지 않아서

NDSL와의 통신이 불가능 하였습니다. -.-; 그래서 무선AP를 살까말까... 고심중이었는데,

hayang형님 께서 한줄기 빛을 내려 주셨으니... NETGEAR FWAG114 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5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25sec | F/2.0 | -1.00 EV | 50.0mm | ISO-1250 | Off Compulsory | 2006:06:02 01:27:23


다나와에서 모델명을 검색해보니, 100메가 WAN, 4포트 유선랜, IEEE802.11b/g/a까지 지원하는 트리플밴드 AP에 (덜덜덜;;)

VPN(IPSec) 방화벽 기능까지 있는 기업용 모델(ProSafe)이더군요. -_-;

생각치도 못했었는데 이 무선 라우터 덕분에 NDSL, PSP에서의 무선 게이밍 환경도 -_- 구축하게 되었습니다.

(더이상 크로스케이블을 이용한 인터넷 공유를 하지 않아도 되고...)

FWAG114 AP를 설치한 뒤에는 언제 그랬냐는듯이 무선랜을 한번에 잡았습니다.

처음에는 당연히 NDSL에서도 ADHOC모드를 지원할꺼라고 생각했었기에.. 시도했던 삽질들.. 어흑-_ㅠ)


WFC접속 설정 후에 프렌드 코드를 자동으로 생성하고 접속을 했는데..

실제로 플레이 해본 느낌은 조금 어색하더군요. ^^;; 너무 PC용 온라인 게임에 익숙해져 있어서인지 적응이 안되는것은 사실이었습니다.

게임에 채팅모드가 있는것도 아니고.. 그냥 WoW에서 닥돌만 하는 느낌이랄까.. -_-

그도 그럴것이 이런 휴대용 게임기들을 통한 네트웍 게임의 경우에는

확실히 오프라인으로 모여서 하는 재미를 더 느낄수 있도록 기획된것 같아서,

인터넷으로 멀리 떨어져 있는 사람과의 게임 혹은 커뮤니케이션은 쉽지가 않았습니다.

(절대 상대방이 저보다 잘해서 그랬던건 아니었습니다. -_- 크앙)


국내 '닌텐도 WFC'호환 공유기 리스트(업데이트중)
닌텐도 공식 WFC 호환 공유기 리스트

posted by cookis

댓글을 달아 주세요